구글 크롬캐스트 3세대 & 구글 홈 미니

 

 

이번에 구글 크롬캐스트 3세대와 구글 홈 미니를 저렴하게 파는 상품이 있어 구입했다.

 

요즘 혜느님이 거실 TV를 이용해 큰 화면으로 유투브 시청하는 매력에 빠져 있는데,

내가 부재일 때는 PS4를 거실에 다시 설치(?)하고 유투브를 시청하고 하는 번거로움을 해소하기에는

크롬캐스트가 가장 적절하다는 판단이 있었다.

 

MHL 케이블도 나쁘진 않지만, 유선이기도 하고 무엇보다 충전을 하면서 영상 시청을 하기 어렵기에

한계가 너무 명확해서 애초에 구상에서는 제외했다. (MHL은 현재도 가능한 상태이기도 하고)

 

이런 상황에서 크롬캐스트 3세대와 구글 홈 미니(구글 홈 미니는 딱히 필요없었지만)를

저렴하게 판매한다는 글을 보면 안살 수가 있나. 바로 구입.

 

물건은 받았으니 개봉기를 간단하게 적어볼텐데, 우선은 크롬캐스트부터.

 

박스는 상당히 작은 편이다. 비닐로 쌓여있고, 정품 품질보증 스티커는 외부 비닐에 붙여져 있다.

 

박스 크기는 작은 편.

 


박스를 열어보면 크롬캐스트 본체가 보이는데, 크기는 작은 편. HDMI 케이블이 같이 붙어있는 제품으로,

설치는 너무나도 간단하게 TV에 있는 HDMI 케이블과 연결하고, 동봉되어 있는 마이크로USB

(흔히 말하는 휴대폰 충전 5핀 케이블) 케이블을 TV의 USB 포트에 연결해주면 끝난다.

 

제품을 보면 5핀 충전 케이블과 함께 어댑터도 포함이긴 한데, 어댑터는 사실 크게 사용할 일은 없을 듯.

 

크롬캐스트 3세대. 크기는 작은 편이다.

 

HDMI를 통해 TV와 연결하는 방식. 매우 간단하다.

 

AC 어댑터와 설명서, 5핀 USB 케이블이 포함되어 있다.

 

 

* 만약 본인이 TV에 USB로 외장하드 등을 연결해서 영상 시청을 주로 한다면,

  크롬캐스트의 전원은 어댑터를 통해 별도 전원 연결을 해야 된다.
* TV USB 포트에 USB 허브를 사용하는 것도 방법이 되려나?

 

TV에 연결하고, 해당 HDMI 신호로  바꿔주면 알아서 화면에 구글 로고가 떠 있고,
한글로 친절하게 어떻게 하라고 설명이 보인다.

 

이제 설정을 하면 되는데, 사용 중인 폰에 '구글 홈' 이라는 APP이 반드시 설치되어 있어야 하는데,

구글 홈은 영어로 검색해야 되니 참고 ㅋ 'google home'

 

해당 앱을 설치하고, TV 화면과 구글 홈 앱에 보이는 화면을 보면서 하라는대로만 쭉 하면

설정은 5분 내로 거의 끝이 난다.

실제 자신의 모바일에서 유투브 영상을 보다가 바로 TV 화면으로 쏴줄 수 있고,

모바일에서는 별도의 작업을 할 수 있게 되는데, 이게 생각보다 상당히 편하다.

 

현재 한 2주 사용 중인데, 딱히 딜레이에 의한 불편함은 없는 걸로 봐서는 충분히 사용할만 한 듯.

 

이 외 넷플릭스 계정이 있다면 넷플릭스와 연동해서 영화나 드라마도 바로 볼 수 있는 등
모바일로 영상을 자주 보는데, 큰 화면에서 편하게 좀 보고 싶다하는 분에게는 강추.

 

헌데 폰을 계속 들고서 조작해야 된다는 점이 약간 불편하기는 하다.

이걸 해소해 줄 수 있는 것이 바로 '구글 홈 미니'와의 연동. 이 부분은 다음에 계속.

 

 

Posted by 사용자 량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2 3 4 5 6 7 8 ··· 27 이전버튼